재원 : PR 대행사 '앨리슨파트너스코리아(Allison+Partners)'의 소비재, 헬스케어, 테크, B2B, 공공 분야 등 분야가 '하이브월드와이드'라는 사명의 회사로 분리 출범했다.

investing : 하이브월드와이드는 김태연 및 윤용로 대표가 2일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서 새로운 하이브리드 커뮤니케이션 컨설팅 기업을출범했다고 밝혔다. 두 대표는 지난 2018년 한국에 론칭한 앨리슨파트너스와의 파트너십을 종료한 후 하이브월드와이드를 새롭게 출범했다.

회사 관계자는 "하이브(HIVE)는 '둥지', '벌집'이라는 뜻으로, 마케팅 커뮤니케이션 분야의 폭넓은 전문가들이 모여 전 채널을 아우르는 '하이브리드 커뮤니케이션 서비스(Hybrid Communication Service)를 가장 유연하고 크리에이티브하게 제공하는 회사'라는 의미로 명명했다"고 설명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하이브월드와이드는 성수동으로 사옥을 옮기고 기존의 언론홍보, 디지털, 크리에이티브, 위기 관리, 브랜드 컨설팅 등에서 쌓아 온 오랜 경험을 바탕으로, 인공지능(AI) 등 최신 기술을 접목해 고객에게 가장 혁신적이고 효율적인 통합 커뮤니케이션 솔루션을 제공할 예정이다.

앞선 관계자는 "급변하는 비즈니스 환경과 소비자 트렌드에 신속하고 효울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다양한 파트너십을 구축하는데 주력할 것"이라며 "그 일환으로 우선 미국 뉴욕에 본사를 둔 글로벌 유수의 통합 마케팅커뮤니케이션 회사의 한국 독점 파트너사로 5개 전문분야(소비재, 헬스케어, 테크, 여행, 공공)에 보다 특화된 하이브리드 통합 마케팅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